'담양'에 해당되는 글 2건

  1. .. [담양] 담백했던 고을, 담양 2007.08.24
  2. .. [담양] 메타세콰이어 가로수 길 (10) 2007.08.23

.. [담양] 담백했던 고을, 담양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죽림원.
이른 아침에 스리슬쩍(?) 들어와 이곳저곳을 둘러보았다.
입구엔 귀여운 팬더인형들이 자리잡고 있었다.
촉촉히 젖어있는 죽림원 안에 들어서니 바람에 스치우는 대나무 소리에 귀와 코끝이 호강을 한다.
다양한 제목의 산책로..
그 길위에 사랑과 추억을 가득 담아 왔다.
(영화 '알포인트'를 이곳에서 촬영을 했었구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진우네 식당.
죽림원가는 길에 다리를 건너야 하는데 그 다리옆에 큰 나무를 끼고 안쪽으로 들어가면 '진우네 식당'이 있다.
가게앞에 주~욱 늘어놓은 단무지는 가히 진풍경을 연출했다. 대나무를 이용해서 만든 면발이 새로운 미각을 전달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금성산성
메타세콰이어가로수길에서 29번국도였던가? -_-;;
그 도로를 따라 금성산성이란 곳으로 발길을 옮겼다.
산성으로 가는 길은 약간의 가파른 길이 있었지만 쉽게 당도할 수 있었다.
삼국시대때 지어졌다고 하는데, 시간이 지나면서 개보수를 했겠지만
튼튼한 성벽은 요새로서의 모습을 보여주었다.
성벽을 따라 올라가보았다.
어느 덧 흐렸던 날은 맑아지고..
오른편으로 보이는 담양호는 마치 한반도의 지형을 닮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출렁다리와 용소폭포
비가 내리는 가운데 산 전체로 퍼진 계곡에서 흐르는 물줄기 소리는 여름의 무더위를
잊게 만들었다.
출렁다리..
올라가는 계단이 상당히 가파랗다.
건너편까지 왔다갔다 했는데, 이름값이라도 하듯 다리는 잘도 흔들렸다..
후덜덜~~ 난 아무래도 번지점프는 못할듯 싶다.
 
용소폭포..
산 전체를 흔드는 시원한 물줄기 소리.
도로를 따라 좀 더 위로 올라가보니 산에서 내려온 물을 모아 수영을 즐길 수
있도록 해 놓았다.
가족단위로 놀러오면 참으로 좋을듯 싶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식당 "떡갈비"
말이 필요없는 최고의 떡갈비를 맛볼 수 있는 식당!
가게에 들어서면 도마위에 고기를 올려놓고 다지는 소리가 경쾌하게 들린다. 그 작업만 하시는 분들도 꽤 되었다.
이곳에서도 국수를 저렴한 가격에 판매했는데, 개인적으로 진우네 식당보다 맛있었다. ^^;
또한 갈비탕 국물을 서비스로 주었는데, 맛이 참 시원했다. 도대체 몇그릇을 비웠는지 기억이 나지 않을 정도다..^^;;
옥돌위에 올려져 나온 떡갈비안엔 살포시 뼈다귀가 자리잡고 있어서 보이는 그대로 보고 한 입 크게 베어 물면 안된다. 여하튼 그 맛은 군수님이 담양 1호 음식점으로 지정할 정도로 최고다.
(2인분 34,000원 - 6대 / 죽면국수 1,000원)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담양] 메타세콰이어 가로수 길


뜨거운 8월.
그러나 빗물로 물들었던 그 시간속에 담양에 위치한 메타세콰이어 가로수 길을 다녀왔다.
이 곳은 최근 영화 '화려한 휴가'를 통해 더욱 유명해졌는데, 이미 '가을로'등에서 인상적인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었다.
영화속 장면들을 떠올리며 한적한 이 곳을 거닐어 보니 편안한 느낌이었다.
그 곳은 깔끔한 도로와 곧 황금빛으로 물들일 논 사이에 위치해 있었는데, 길이는 대략 1km 전후가 되지 않을까?
간소한 매점에선 자전거도 대여할 수 있었는데, 연인이나 가족과 손잡고 산책하는게 더 좋은 것 같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겨울이 되면 월정사 전나무 숲이 유명하듯 이곳은 선선한 가을에 더욱 운치있지 않을까 싶다.
알듯 말듯 떨어지는 빗줄기탓만은 아닐터..
무언가 곧게 잘 자란 나무들 사이에 나만의 추억항아리를 묻어두고 온듯한 느낌은 무엇일까?


tip.. 메타세콰이어 길은 담양에 이곳만 있는 것은 아니었다. 금성산성으로 가기 위해 29번 국도(?)를 타고 가는 길에도 가로수 길은 또 있었고, 금성산성에서 담양읍을 바라보았을때 군데 군데 가로수길들이 눈에 들어왔다.




Comment List

  1. Favicon of https://lane-s.tistory.com BlogIcon Lane 2007.08.23 15:53 신고 address / modify or delete / reply

    이 길이 가을로에 나왔던 그 길이군요.
    전 가을로를 보면서, 한국관광공사에서 후원을 한 영환가.... 하는 생각을 했었습니다. ㅋ

    • Favicon of https://piper.tistory.com BlogIcon Abrellia 2007.09.03 23:08 신고 address / modify or delete

      주된 내용이었던 사건이 다소 무거워 영화에서 보여주었던 영상의 멋이 제대로 발하지 못했던 영화였던것으로 기억해요.. ^^
      다시 보고 싶네요.. 그 영화..

  2. Favicon of http://www.alice-inwonderland.com BlogIcon alice 2007.08.23 16:07 address / modify or delete / reply

    오랫만이네요.
    엄마 아빠가 계신곳이 담양인데도 저기는 한번도 못가봤어요.
    어딜까요 대체..?

  3. Favicon of http://nabilove.net BlogIcon 나비 2007.08.23 19:10 address / modify or delete / reply

    전 얼마전에 이게 메타세콰이어라고 부르는 거구나라는 걸 알았어요 -_-;
    더운 여름에 시원한게 좋을꺼 같아요~

  4. Favicon of https://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07.08.28 09:19 신고 address / modify or delete / reply

    와~ 아름다워요~~!!!!
    매번 사진으로만 보는 이 아쉬움....

  5. Favicon of http://seezee.tistory.com BlogIcon 리필 2007.09.02 19:43 address / modify or delete / reply

    언제 한번 가봐야지 가봐야지 되뇌이기만 합니다. ㅡ0ㅡ);

|  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