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그랬구나

지난 여름 담양의 메타세콰이어길을 다녀왔는데,
작년에 보았던 영화 '가을로'의 마지막 장면에 이 가로수 길이 나왔다.

요점은
영화 마지막 장면에서 김지수의 대사를 듣고 참 좋다고 했다는데,
도통 기억이 나야 말이지.. -_-;;;
그래서 클럽박스에서 느려터진 전송룔을 꾸역꾸역 참아가며 영화를 다운받아
마지막 장면을 그녀의 대사와 함께 보았다.
. . . . . . . .
그래, 기억이 난다.. 참 좋구나.. 정말 그랬으면 좋겠다..

가을에서 겨울로 넘어가는 길목에서 메타세콰이어 길을 다시 찾아가고 싶다.



"새로 포장한 길인가봐요
 예쁘죠?
 전에 있었던 길들의 추억이 다 이 밑에 있을텐데
 사람들은 이제 그 추억을 안고 이 새 길을 달리겠죠.
 ...
 좋은 길이 됐으면 좋겠다."



tip.. 번지점프를 하다, 혈의 누, 가을로.... 김대승감독의 차기작이 기다려진다.


Comment List

  1. Favicon of http://nabilove.net BlogIcon 나비 2007.09.14 00:23 address / modify or delete / reply

    가을로..를 영화제에서 봤었던것 같은데.. 생각 나네요~ :)

  2. Favicon of https://thank4all.tistory.com BlogIcon 아이리스* 2007.09.15 21:13 신고 address / modify or delete / reply

    어느새 가을이군요....

  3. 2007.09.16 21:49 address / modify or 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4. Favicon of http://lane-s.com BlogIcon Lane 2007.09.17 17:01 address / modify or delete / reply

    한국관광공사에서 후원을 한 듯한 영화 가을로... ㅎ

|  1  |  ···  |  421  |  422  |  423  |  424  |  425  |  426  |  427  |  428  |  429  |  ···  |  87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