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0월 1일


오늘은 국군의 날.
형을 비롯해서 지금까지 연락이 되거나 되지 않는 사람들 가운데
이 날을 생일로 하고 있는 이들이 내 주변엔 제법있다.

몇년전만해도 수선을 떨었을 오늘인데...
몇건의 문자로 축하메세지를 보내고, 가족인 형에겐 어떻게 해야 하나
고민하던차에 큰 조카가 현관문을 열고 들어섰다.
한 손엔 케잌. 또 다른 손엔 파워레이져 변신 로봇 장난감이 들려있었다.

조카의 입장에선 아빠의 생일인데..
케익도 저가 좋아하는 케익이고, 선물도 아빠께 아닌 본인꺼라니...
마치 생일까지 침범당한(?)  -이렇게 이야기하니 본의아니게 조카가 불효막심한 녀석이되었네  미안.. -
형의 모습을 이해못하는 건 아니지만 씁쓸함을 느낀다.
다른 부모들도 다 이렇겠지?
몇년뒤 나의 모습도 이렇게 변화할까? -_-;;

그런데..
아직 미혼인 난 왜 이럴까?
쇠락에서 몰락으로 이어지는 나의 인기도... 그끝이 보이지 않는구나...
 

Comment List

  1. Favicon of https://lane-s.tistory.com BlogIcon Lane 2007.10.01 17:12 신고 address / modify or delete / reply

    뭐 아~~~주 긍정적으로 생각해 보면,
    쇠락이나 몰락이라기 보다, '나의 기쁨에 대한 대상의 변화' 정도로 이해하기위해 노력을 하면 되지 않나 싶습니다.
    총각시절엔 내 선물이 나의 기쁨이었다면, 지금은 내 자식이 기뻐하는 모습이 내 선물보다 더 기쁘다. 는 정도의...
    그래도 씁쓸하긴하네요... (-_-)ㅋ

    • Favicon of https://piper.tistory.com BlogIcon Abrellia 2007.10.05 15:36 신고 address / modify or delete

      삶은 행복에 대한 기준도 전이시켜버리는것 같아요.
      뭐.. 그것에 대해 큰 불만이 있다는 것은 저또한 아니지만요...^^;;;

  2. Favicon of http://nabilove.net BlogIcon 나비 2007.10.02 00:51 address / modify or delete / reply

    그나저나 진짜 국군의 날이었네요.. 이날 예전엔 놀았는뎅...음음..

  3. Favicon of http://www.alice-inwonderland.com BlogIcon alice 2007.10.02 08:43 address / modify or delete / reply

    아빠 생일선물이 파워레인저 로봇이라니 너무 귀엽네요.. ㅋㅋ
    얼마나 갖고싶었으면...

|  1  |  ···  |  420  |  421  |  422  |  423  |  424  |  425  |  426  |  427  |  428  |  ···  |  871  |